돌아갈 수 없는 걸

가사

나는 혼자 걷고 있지 이곳에 어울리지 않는 모습을 하고 
그냥 아무 생각 없이 두정서장 앞에서 내렸어
그냥 바닥만을 보고 걷고 있었지 네 생각이 떠오르면 울까 봐
하지만 소리 지르며 싸우는 저 연인들이 나를 울려

이제 알 수 있는데 잘할 수 있는데 포근하게 널 안을 수 있는데
돌아갈 수 없는 걸 너무 잘 알지만 어쩔 수 없어 어쩔 수 없어

나는 자유롭고 싶어서 네가 하는 잔소리 집어치고 싶었어
너를 책임지고 싶지도 변명하고 싶지도 않아서 끝내 버린 거야
하지만 네가 없는 내 맘은 온통 
네 흔적뿐인걸 나는 눈물이나

이제 알 수 있는데 잘할 수 있는데 포근하게 널 안을 수 있는데
돌아갈 수 없는 걸 너무 잘 알지만 어쩔 수 없어 어쩔 수 없어
왜 난 몰랐는지 너의 그 아픔 보듬어 줄 수 있었는데
바보처럼 후회해도 가슴 치며 널 그려도
돌아갈 수 없는걸 어쩔 수 없는 걸 돌아갈 수 없는걸 
어쩔 수 없는 걸

이제 알 수 있는데 잘할 수 있는데 포근하게 널 안을 수 있는데
돌아갈 수 없는 걸 너무 잘 알지만 어쩔 수 없어 어쩔 수 없어